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설악산 권금성/설악산 케이블카/권금성에서 본 속초시내/설악산의 비경

강원도/여행

by 기역산 2019. 11. 17. 09:03

본문

낙산해수욕장 앞 숙소을 떠나 아침 일찍 낙산사를 둘러 보고 바로 설악산 케이블카로 향했다.

비 온 뒤 설악산 계곡의 선명한 풍경이 고요함 속에 고즈넉한 분위기는 더하고 설악산 능선의 운무의 비경은 비온 뒤가 아니면 볼수 없는 아름다운 모습 이었다. 이른 아침 벌써 주차장에는 만차가 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찾아 왔다.

봄에 올때에는 너무 많은 구름이 있어 케이블카를 타지 못하고 돌아간 일이 있다.

▲ 설악산 입구에서 본 아름다운 운무

 

▲ 설악산 케이블카

 

▲ 케이블카는 항상 기상변동에 의해 영향을 받기 때문에 사전 예약은 받지 않으며 당일 현장구매만 가능합니다.

 

▲ 설악산에서 흘러내린 물줄기가 개곡을 따라 속초 앞 동해바다로 내려 간다.

 

▲ 케이블카를 타고 오르면 깍아 세워 놓은듯한 기암괴석이 탄성을 자아 낸다.

 

▲ 앞 봉우리가 노적봉 저 멀리 보이는 속초 앞 바다.

 

▲ 아름다운 외설악

 

▲ 둘레 약 3,500m. 일명 설악산성(雪嶽山城)이라고도 하는데, 현재 성벽은 거의 허물어졌으며 터만 남아 있다.

이 산성의 정확한 초축연대는 확인할 수 없으나, 『세종실록』 지리지에는 옹금산석성(擁金山石城)이라고 기록되어 있고 둘레가 1,980보라고 되어 있으나, 『신증동국여지승람』에는 권금성이라 하고 권(權)·김(金)의 두 가지 성을 가진 사람들이 이곳에서 난리를 피하였으므로 붙여진 이름이라는 전설을 소개하고 있다.

 

▲ 권금성에서 바라본 아름다운 외설악

 

▲ 외설악의 봉우리

 

▲ 권금성에서 바라본 속초 앞 동해 바다.

 

▲ 권금성에서 바라본 토왕성 폭포

상단150m, 중단80m, 하단90m로 총 길이가 320m에 이르는 연폭으로 물이 떨어지는 소리도 웅장하다. 폭포의 물은 토왕골을 흘러 비룡폭포와 육담폭포가 합류 쌍천(雙川)으로 흐른다.

 

캡쳐사진

▲ 토왕성 폭포는 1970년 설악산국립공원 지정 이후 출입을 제한했다. 다만 겨울철 폭포의 빙벽을 산악인들에게만 출입을 허가해 주었다 합니다.
그러나, 2015년 토왕성 폭포 쪽으로 등산로 일부 개방해 전망대에서 토왕성 폭포를 볼 수 있게 되었다.

 

▲ 다정한 친구들이여 설악산에서 건강을 기원해 본다.

 

▲ 권금성을 지키는 이 나무를 보면, 모진 풍파에 얼마나 많은 고난을 격고 자리를 지키고 있는지 알수 있을것 같다.

 

▲ 케이블카를 타고 내려 오면 저 멀리 울산바위가 보인다.

한계령과 미시령을 경계선으로 서쪽(인제군)은 내설악이라 부른다고 합니다.

★사진여행 : 2019.01.07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9.11.17 23:02 신고
    권금성 케이블카 정말 타기 힘든데 용케 타셨네요~ㅎㅎ
    저도 두번째 성공했었는데 기다린 시간이 많았었거든요
    토왕성 폭포 장관이네요..
    다음에 가게 되면 저도 찾아봐야겠네요..
    올라가서 본 풍경이 아름다워 올라가게 되는것 같아요..^^
    • 프로필 사진
      2019.11.18 07:42 신고
      아침 일찍 출발 했는데도 케이블카 타러 온 사람들이 많더군요.
      설악산 케이블카 오랬만에 타 봤습니다.
      멋진 한주 시작 하세요.
  • 프로필 사진
    2019.11.18 06:59 신고
    좋은 곳에 다녀오셧군요?
    설악산에는 어렸을때 가보고 성인이 되서는 못가봤는데요-
    권금성 케이블카도 타시고 좋은 시간을 보내고 오셧을것 같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8 19:04 신고
      저도 참 오랬만에 다녀 왔습니다.
      오랬만 찾은 만큼 설레이고 컸습니다.
      감사 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8 07:09 신고
    무릎이 좋지 않아 산을 오르지 못하는 1인으로 넘 부럽습니다.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프로필 사진
    2019.11.18 10:13 신고
    봉정암 다녀온지 일년 좀 넘었네요,
    설악의 장엄한 풍경 봅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8 19:17 신고
      설악산...
      말할수 없는 거대한 바위가 공룡의 등과 같이 솟아 있는 것을 보면 장엄함과 웅장함이 느껴 지더군요.
  • 프로필 사진
    2019.11.18 11:24 신고
    멋진 곳을 다녀오셨습니다..
    케이블카 타고 오르는 설악산 참 좋으네요^^
    아직 설악산은 가보질 못해서.. 너무 부럽네요...ㅎㅎ
    • 프로필 사진
      2019.11.18 19:22 신고
      좋은곳 입니다.
      가볼만한 곳이니 시간 되시면
      다녀 오신것도 좋을듯 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8 16:37 신고
    설악산 등반은 걸어서가 아니라, 케이블카가 정답이네요.ㅎㅎ
    설악산 풍경은 그야말로 장관이고, 절경이네요.
    • 프로필 사진
      2019.11.18 19:27 신고
      저도 몇년만에 갔는데
      그때와 이번에 갈때의 분위기 와 모습이 또 달랐습니다.
      멋진곳 이었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9 10:20 신고
    저도 10월달에 여기
    다녀왔었는데!!ㅋㅋ너무멋지더라구요^^
    저도 일찍간다고갓눈데...케이블카엄청오래 기다렷어요.ㅠㅠ
    • 프로필 사진
      2019.11.19 20:28 신고
      그러셨군요.
      이른 아침 부터 사람들이 많아
      덩달아 신이 났습니다.
      감사 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9 11:52 신고
    산 이름에 '악'이 들어가면 올라가기 힘든 산이라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습니다. 운무가 낀 산은 정말 멋진 것 같아요.
    • 프로필 사진
      2019.11.19 20:36 신고

      악 자가 들어간 산은 험하다고 합니다.
      설악산의 모습 너무 보기 좋았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19 12:57 신고
    멋집니다.
    케이블카덕에 쉽게 오를 수 있는 곳이죠 ^^
  • 프로필 사진
    2019.11.20 12:44 신고
    역시 설악산은 명산이네요.
    넘 멋져요.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프로필 사진
    2019.11.20 13:57 신고
    멋지네요..
    멋진 사진 잘보고
    공감 하고 갑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21 17:11 신고
    속초의 설악동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권금성에 올랐군요..
    운무가 장관을 이루고 있는 이곳
    권금성에서의 설악산 조망은
    또다른 아름다움을 볼수 있는것
    같습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25 21:19 신고
      높은산에 걸쳐있는 운무는 언제 봐도
      아름다운 한폭의 그림 같아요.
      모처럼 설악산을 찾아 좋은 구경 하고 왔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9.11.21 19:34 신고
    바위와 식물이 주는 느낌이 너무나 멋진 설악산이네요.
    모진 풍파를 겪었음을 온몸으로 보여주는 나무 한 그루 인상적이네요.
    • 프로필 사진
      2019.11.25 21:15 신고
      설악산 높은산의 풍파는 저 나무를 보면 한눈에 알수 있을것 같습니다.
      감사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