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밀양 오봉서원

 

오봉서원의 오봉은 주위에 화왕산,화악산,함박산,덕대산,종남산,의 봉우리를 바라보고 있어 오봉이라 칭하며 그 기슭에 자리잡은 서원이 오봉서원이다. 제가 이곳을 찾을때에는 문이 닫혀있어 들어갈수가 없었다. 때마치 옆 부속건물에 공사를 하고 있어 여쭤보니 관리하시는 분께서 안내를 해 주셔서 입구 숭유문도 활짝열어 사진찍는 위치도 말씀해 주셨다. 오늘 이분이 안계셨으면 그냥 되돌아 갔을것이다.그리고 오봉서원에 대한 이야기를 해 주셔서 잠시 머무를수 있었다. 서원의 둘레는 돌담벽으로 쌓여 있으며 왠지 어릴때 시골마을 돌담집 같은 느낌을 받았다. 오방마을 작약산 기슭에 있으며 창녕조씨 종중에서 관리하고 있었다.

 

★조광익

: 본관은 창녕(), 자 가회(), 호는 취원당() 또는 죽와()라고 한다. 경상남도 창원시() 북면() 지개리()에서 윤신()의 아들로 태어났다. 어머니는 이시애()의 난 때 공을 세운 장말손()의 손녀이다. 

[이 글 자료는 일부 네이버 지식백과에서 가져 왔습니다 ]

 

 

 

 

▲ 1780년(정조 5년)부터 세덕사()에서 취원당 조광익( , 1537∼1578)의 향사()를 올렸다. 1790년(정조 15년) 자손들이 소()를 올려 선생의 증조 청백리 정우당 조치우 선생( , 1457∼1529)도 향사할 수 있도록 청하였으며, 그 다음해 함께 향사를 올리라는 윤허가 내렸다.

★향사() : 제사를 지냄을 의미한다.

★윤허 : 임금님이 신하의 청을 허락함.

 

 

 

▲ 숭유문, 오봉서원,실학당

1795년에 밀양 사림()들의 공의()로 향사할 뜻을 태학()에 통문하여 청효사()라 현액하고 춘추로 향사하라는 답을 받았고, 그 다음해에 처음으로 격을 높여 오봉서원이라 하였다. 그러나 1868년 서원철폐령에 의해 훼철되었다. 그 후 후손들의 재숙을 위한 재실을 세워 오봉서당이라 칭하였고, 1988년 청효사를 다시 설립하여 그 전의 현판을 다시 붙이고 신문()을 입덕문()이라 편액하였다.

 

 

 

▲ 입구 숭유문

 

 

 

 

 

▲ 측면 독지재

 

 

 

 

 

 

 

▲1989년에는 위판을 봉안하고 오봉서원을 복원하였다. 1997년 노후한 강당과 정문을 철거하여 옛날의 모습대로 원위치에 중건하고 청효당()을 실학당으로, 효우당()을 독지재()로 바꾸었으며, 정문을 숭유문()이라 현판하였다.

위치 : 경상남도 밀양시 초동면 오방리 347번지에 있다.

 

 

 

 

 

▲ 밀양 오방리 강동구

조선 선조 때 취원당 조광익과 그의 아우인 지산 호익의 우의와 이웃 사람들의 정의를 기념하여 이름붙인 지역이다.

 

 

 

▲ 경상남도 기념물 제120호

 

 

 

▲ 당시 조광익의 동생 호익이 경상도 도사()의 모함을 받아 평안도 강동 땅으로 유배되었는데, 조광익은 아우를 만나기 위해 평안도사를 자원해 아우의 유배지로 갔다. 그곳에서 형제가 만났으나 얼마 못 가 병을 얻어 죽었다.

 

 

 

▲ 이에, 형제의 우애에 감복한 그곳 사람들이 강동 땅의 흙을 싸들고 장례에 참례하기 위하여 이곳 오방리까지 왔는데 이미 장례를 치르고 난 후였다. 그래서 가지고 온 흙으로 묘 앞에 둔덕을 쌓은 후 대나무를 심어놓고 돌아갔는데, 후세 사람들이 그곳을 강동구라고 하였다.

도로를 사이에 두고 양쪽으로 봉분이 하나씩 있다.

 

 

 

▲ 신기하게도 봉분위에 배롱나무가 자라 꽃을 활짝피고 있었다.

주소 : 경상남도 밀양시 초동면 오방리 353-4

★ 사진여행 : 2018.08.06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밀양시 초동면 오방리 347 | 오봉서원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