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팔공산 선본사(禪本寺)

선본사는491년(신라 소지왕 13) 극달이 창건 하였으며 대한불교조계종 직영사찰이라고 합니다.

1641년(조선 인조 19) 수총()이 중창하였고, 1766년(영조 42)에는 기성()이 중건하였다. 1820년(순조 20) 운암()이, 1877년(고종 14) 낙허()가 각각 중수하였으며, 1957년에 건물을 수리한 바 있다. 1962년 10월 2일 〈동아일보〉에 관봉 꼭대기 갓바위부처가 영험있는 불상으로 소개된 뒤부터 전국에 널리 알려졌다.
현재 선본사는 본절과 갓바위부처가 있는 웃절로 나뉜다. 본절에는 극락전과 산신각·요사·선정루가 있다. 이 중 극락전은
정면 3칸, 측면 3칸의 팔작지붕 건물로 1985년에 세워졌고, 산신각은 정면 1칸, 측면 1칸의 건물로 본래 있던 산령각을 1985년 다시 지은 것이다. 선정루는 종각과 사천왕문을 겸하는 건물이다. 웃절에는 칠성각과 산신각·용왕각·기원정사 요사 2동이 있다. 유물로는 보물 제431호로 지정된 관봉석조여래좌상이 유명하다. 전체 높이 4m의 매우 큰 약사불로, 자연석을 머리에 이고 있어서 흔히 갓바위부처라고 불린다. 원광()의 제자인 의현()이 자신의 어머니를 위해 638년(신라 선덕여왕 7)에 조성했다고 한다.
관봉 정상으로 오르는 길에 있는 선본암 삼층석탑은 도굴되어 방치되었던 것을 1979년 복원한 것이다. 신라 후기에 만든

것으로 추정되며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115호로 지정되었다. 그밖에 경내에 석조대좌와 석등대좌가 전하며, 절 왼쪽 부도밭이 있다. 한편 웃절 칠성각에는 1802년(순조 2)에 국성()이 그린 신중탱화가 걸려 있다.


경상북도 경산시 와촌면 대한리 팔공산(八公山)에 있는 사찰

 

 

▲ 선본사 입구

 

 

▲ 선본사 일주문을 통과하여 입구에 오르면 지금 한창 공사중에 있는 선정루 입구

 

 

 

▲ 선정루(禪定樓) 는 범종각,누각,사천왕문 등 세가지의 기능을 겸하고 있다고 합니다.

 

 

 

▲ 겨울철에 찾아온 선본사 입구에 들어서니 앙상한 나무가지로 사찰 건물들이 한눈에 보이는군요.

 

 

 

 

 

 

 

 

 

▲ 주불(主佛)이 모셔진 금당(金當)인 극락전

 

 

 

 

 

 

 

▲ 종 무 소

 

 

 

▲ 선정루(禪定樓) 주위로 한창 공사를 하고 있더군요.

 

 

 

▲ 범 종 각

 

 

 

 

 

▲ 스님들이 계신 수행공간 입니다.

 

 

 

 

▲ 얼굴이 범상치 않은 개 두마리가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 합니다...^^

 

 

 

 

 

▲ 이 추운 겨울에 대단한 분이 반팔과 반 바지만 입고 등산을 하더군요...^^

 

 

 

 

 

▲ 산 신 각 

 

 

 

 

 

▲ 내려오면서 찍은 선본사 일주문

 

 

 

▲ 추운 날씨에 선본사를 찾는분들이 많아 주차장은 만차로 주차 할때가 없읍니다.

 

 

 

▲ 선본사 주변 사찰 및 암자들 관봉 갓바위,용주암,용덕사,약사암,선본사 이곳을 찾는분 꼭 한가지 소원 이루시길 바랍니다.

감사 합니다.

 

★ 사진여행 : 2018.12.0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산시 와촌면 대한리 587 | 선본사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