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기역산 / 2018.12.19 22:34 / 전라북도/등산

팔공산 불굴사 & 경산 와촌면 불굴사

 

불굴사는 신라 신문왕 10년(690)에 창건한 절로 한때는 대찰 이었으나 영조 12년(1736) 산사태로 대파되었다. 전라도 송광사(松廣寺)의 노 스님이 현몽을 받아 지금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고 한다. 이곳에는 불굴사가 창건되기 이전에 원효대사가 수도한 석굴이라 전하는 굴이 있는데 이를 원효암(불굴암)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김유신 장군도 이곳에서 수도했다고 합니다.

 

 

▲ 적멸보궁 과 삼층석탑,서자석등.

 

 

 

▲ 환성산 능선 476m 고지에 위치한 불굴사 입구

 

 

 

▲ 나무관세음보살 표석 옆으로 돌계단를 따라 오르면 경내가 나옵니다.

 

 

 

 

 

▲ 적멸보궁앞 3층 석탑은 통일신라시대의 3층 석탑으로 높이는 7.3m, 전형적인 신라의 탑 양식이다.

 

 

 

 

 

▲ 념불당

#대중속에 부처님이 있다.

#마음속의 번뇌를 버려라.

#평등심은 해탈의 길이다.

#선행을 서로 미루지말라.

#스스로을 등불로 삼아라.

#깨달음이란 곳곳에 있다.

 

 

 

 

 

▲ 적멸보궁 뒤편에 모셔진 사리탑 대나무숲이 병풍처럼 둘러쌓여 있다.

 

 

 

▲ 적멸보궁 내부에는 부처님이 모셔져 있지 않고

유리를 통해 외부에 있는 사리탑이 보입니다.

 

 

 

 

 

▲ 적멸보궁옆 언덕에 산신령과 독성을 모신 전각이 아담하게 있습니다.

 

 

 

 

 

 

 

 

 

 

▲ 약사보전 (약사여래 석조입불상)

구름과 용무늬가 새겨진 기둥이 이체로우며 안에는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401호 석조입상불을 모셨다.

불굴사 약사여래는 족두리를 쓴 여성의 모습이며, 팔공산 약사여래불은 갓을쓴 남성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이로인해 남성과 여성의 음양을 맞추기 위해서 조성된 이야기가 전해져 내려온다.

 

 

 

 

 

▲ 이곳은 새로 지은 관음전

 

 

 

 

 

▲ 범종루

종소리의 울림이 온 세상에 울려퍼져 평온함이 전달 되기를 기도 합니다. 

 

 

 

 

 

▲ 공양실

 

 

 

▲ 단촐하지만 맛있는 나물비빔밥 공양

 

 

 

 

 

 

 

▲ 홍주암 가는길

 

 

 

▲ 홍주암 오르는 길은 좁은 오솔길이며 108돌 계단을 올라 갑니다.

 

 

 

 

 

 

 

▲ 홍주암

 

"붉은구술"이란 뜻 "태양"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불굴사 경내에서 가장 먼저 태양을 볼 수 있는 장소 입니다.

 

 

 

 

 

 

▲ 원효대사가 처음 수행했다던 곳

석굴 왼편에 '아동제일약수' 새긴 작은 샘이​....

원효대사와 김유신장군이 부처님꼐 공양 올린 청수라고 전해 진다.

 

 

 

▲ 바위틈에 살아난 기묘한 소나무

 

 

 

 

 

 

 

▲ 독성전

 

 

 

 

 

 

 

▲ 홍주암에서 내려다본 와촌면

 

 

 

▲ 홍주암

 

 

▲ 경북강남요양병원 및 경북안전체험교육장이 보이네요.

 

 

 

▲ 와촌면이 내려다 보이는 곳 불굴사 주차장에서

 

사찰을 찾는것은...

세상에 모든 죄를 용서 하고픈 그런 마음...

그리고 나도 용서 받고 싶은 그런 마음...

짧은 인간의 삶에 과연 내가 무엇을 남기려고 하며, 그것이 무슨 의미로 남을까...

★사진여행 : 2018.12.0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산시 와촌면 강학리 5 | 불굴사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36
Deborah / 2018.12.19 22:46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용서함이라는 것이요.. 자신의 모든것을 버리는 작업부터 해야 가능하더라고요. ㅠㅠ 힘든 일이지요. 늘 고민하고 하지만 잘 안되는 일인것 같습니다. 생각해 보게 되는 그런 내용과 사진들 잘 봤네요. 멋진 사찰 모습을 보면 늘 공기 좋은 명당자리를 잡고 있네요.
기역산 / 2018.12.22 23:23 신고 / 수정/삭제
사찰은 어데던 공기좋고 고요하며
조망좋은곳에 자리잡고 있어
마음이 편안하게 다녀올수 있는것 같아요.
경산은 제가 살던 동네인데도 한번도 제대로 가본적이 없는 것 같네요 ㅎㅎ 나중에 기회가 되면 가봐야겠어요
기역산 / 2018.12.22 23:27 신고 / 수정/삭제
공기좋고 경치 좋은곳이 고향 이군요.
특히 팔공산은 부산에서 많이들 찾은 곳 입니다.
나중에 시간 되시면 산책겸 다녀오셔도 좋을듯 합니다.
구경 잘 하고 갑니다.
앉아서 보는 재미도 솔솔하네요.ㅎㅎ
기역산 / 2018.12.22 23:30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저도 다녀오신 멋진 사찰들을 잘 구경하고 갑니다^^
오늘도 웃는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기역산 / 2018.12.22 23:33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청결원 / 2018.12.20 07:06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기역산 / 2018.12.22 23:36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불굴사는 저도 다녀 온곳이라 기억에 남습니다.
김유신 장군과 원효의 흔적을 느낄수 있는곳이더군요.^^
기역산 / 2018.12.22 23:38 신고 / 수정/삭제
그러셨군요.
조용하고 조망이 좋더군요.
편안한 마음으로 잘 다녀 왔습니다.
pennpenn / 2018.12.20 07:25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원효대사와 김유신 장군이
공양을 올린 약수터에 가 보고 싶군요.
팔공산 불굴사를 기억하겠습니다.

연일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이네요.
목요일을 잘 보내세요.
기역산 / 2018.12.22 23:43 신고 / 수정/삭제
팔공산 갓바위 와 불굴사 약사여래 석조입불상의 대조적인 모습을 보고 왔네요.
감사 합니다.
kangdante / 2018.12.20 08:21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사찰이 언덕위에 자리하고 있어서
전망이 꽤 좋아 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따뜻한 하루되세요.. ^.^
기역산 / 2018.12.22 23:48 신고 / 수정/삭제
쾌청한날 조망이 확 트여
넘 좋았습니다.
원효대사와 김유신 장군이 수도했다는 굴이 관심이 가네요..
덕분에 불굴사 관람 잘하고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기역산 / 2018.12.22 23:52 신고 / 수정/삭제
김유신장군 과 원효대사에 얼킨 이야기가 담겨 있는 불굴사 잘 다녀 왔습니다.
베짱이 / 2018.12.20 13:12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사찰을 보면 오묘한 매력이 있는거 같아요.
기역산 / 2018.12.22 23:56 신고 / 수정/삭제
마음이 차분해 서두르지 않는
분위기가 만들어 진듯 합니다.
사진을 보고 있으니 마음이 차분하게 가라 앉는 것 같아 넘 좋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기역산 / 2018.12.23 00:00 신고 / 수정/삭제
감사 합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어떤 사찰이든 모두 저마다의 특징을 조금씩은 가지고 있는 것 같아요
저는 겨울 눈소식 들리면 사찰들 몇 군데 가보려구요^^
기역산 / 2018.12.23 00:03 신고 / 수정/삭제
한 겨울 눈 덮인 사찰 모습이 그려 지는군요.
감사 합니다.
경산의 와촌에 이렇게 조용하고 아담한
천년고찰 불굴사가 있었군요..
이곳에 올라서면 가슴이 탁 트일것 같습니다.
덕분에 좋은곳 잘 알고 갑니다..
기역산 / 2018.12.23 00:06 신고 / 수정/삭제
조망이 좋아 가슴이 뻥 뚤린듯 했습니다.
일부러 다녀 왔네요.
팔공산 불국사가 있군요. 생각보다 규모가 있어서 놀랐어요. 저절로 힐링이 될 듯 해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기역산 / 2018.12.23 00:09 신고 / 수정/삭제
팔공산 불굴사 좋은곳 다녀 왔네요.
감사 합니다.
peterjun / 2018.12.20 21:47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와촌면이 보이는 풍경이 멋스럽네요.
이곳에서 수행을 할 수 있다면 많은 걸 느끼고 배울 수 있을 것 같아요.
용서하고, 용서받고 싶은 마음... 멋집니다. ^^
기역산 / 2018.12.23 00:13 신고 / 수정/삭제
홍주암에서 내려다 본 경치는 일품이었습니다.
날씨 좋은날 멋진 여행 이었습니다.
신라의 고찰
아름다운 유산
구경잘하고 갑니다.
기역산 / 2018.12.23 00:15 신고 / 수정/삭제
천년고찰 불굴사 구경 잘 하고 왔네요.
감사 합니다.
바위 틈에서 나온 나무 밑으로 고개를 잔뜩 숙이고 계단을 지나가야할 거 같네요.
부처님의 자비 가득한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 발원합니다.
기역산 / 2018.12.23 00:20 신고 / 수정/삭제
맞습니다.
홍주암 독성전 오를때에는
아주 좁고 허리를 굽히고 가야 합니다...^^
유하v / 2018.12.21 23:34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등산도하고 건강도 챙기고 절 구경도 하고 일석삼조네요 ㅎㅎ
기역산 / 2018.12.23 00:25 신고 / 수정/삭제
맞습니다.
힘들지 않는 등산
건강 챙겨 좋고
아름다운 경치 보고 눈이 호강하고~
멋진 여행 이었습니다.
비밀글
기역산 / 2018.11.22 19:49 / 경상북도/여행

팔공산 불굴사 홍주암

 

불굴사는 경상북도 경산시 와촌면 강학리에 있으며 팔공산 갓바위로 가는 도중에 찾았던 절 입니다.  2001년 4월 30일 경상북도문화재자료 제401호로 지정되었다. 와촌면 강학리에 있는 불굴사는 신라시대인 690년(신문왕 10)에 세워진 뒤 조선시대인 1736년(영조 12)에 홍수로 무너졌다가 전라남도 순천에 있는 송광사()의 승려가 다시 세웠다. 사찰에는 석조입불상을 비롯해 불굴사 삼층석탑(보물 429)과 부도, 신라의 원효대사()와 김유신() 장군이 수도하였다는 석굴 등이 있다. (두산백과)

 

 

▲ 약사보전에 모셔진 불굴사석조입상불

이 불상은 전체높이 233㎝, 어깨폭 75㎝, 머리높이 53㎝이다. 땅 위에 있는 화강암 바위에 받침대를 조각하고 그 위에 불상을 세운 형태이다. 받침대는 2단으로 되어 있는데, 아랫단은 네모난 형태이며 각면에 안상을 새겨 놓았고, 윗단은 둥근 형태로 연꽃무늬를 조각해 놓았다.

 

 

▲ 불굴사 입구

 

 

▲ 본내용과 관계 없음.

 

 

 

 

 

 

▲ 관음전은 신축건물인듯 합니다.

 

 

▲ 적멸보궁은 1988년 인도에서 모셔온 진신사리를 봉안하기 위하여 지었다고 합니다. 본래는 대웅전 자리라고 합니다.

 

 

 

 

▲ 삼층석탑 및 약사보전 석등.

삼층석탑은 통일신라9세기의 작품이며 보물제429호로 지정 높이 743m,

 

 

▲ 홍주암으로 가는길

 

 

 

 

 

 

 

 

 

 

▲ 원효와 김유신이 수련하였다는 원효굴 또는 불암으로 부르는 석굴에는 홍주암() 독성전이 있다. 석굴은 1976년에 내부를 보수하던 중 신라시대의 것으로 추정되는 청동불상 1점이 발견되었으며 현재 국립경주박물관에 보관되어 있다.

 

 

 

 

 

 

 

 

▲ 홍주암에서 바라본 올라온길 가을 단풍이 아름답네요.

★ 사진여행 : 2018.11.11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산시 와촌면 강학리 5 | 불굴사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39
천년고찰
구경잘하고 갑니다.
기역산 / 2018.11.22 21:06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편안한 시간 되세요.
순간 불국사로 읽을뻔 했습니다~^^
원효대사와 김유신이 수련한 곳이라니 올라가 볼만 하겠어요..
석굴앞에 달려있는 소원패가 눈에 들어오네요...
기역산 / 2018.11.23 17:38 신고 / 수정/삭제
저도 잠시 착각 했습니다.
불굴사를 불국사로
조그만한 암자인데 홍주암을 오르는데
매력이 있는듯 했습니다.
감사 합니다.
경주 불굴사만 알고 있었는데 팔공산에도 불국사가 있군요. 신기하네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기역산 / 2018.11.23 17:52 신고 / 수정/삭제
팔공산 불굴사 입니다.
항상 헷갈립니다.
저도 처음에 불국사 인줄 알았습니다.
ㅎㅎㅎ
불국사 사진으로나마 오랜만에 보네요.
그리고 석굴암까지 너무 멋진 우리의 문화유산입니다.
불국사의 단풍도 잘 보고 갑니다
기역산 / 2018.11.23 17:57 신고 / 수정/삭제
ㅎㅎ
왜 모두들 불국사로 읽는지
모르겠네요.
불굴사 입니다.
겜맨 / 2018.11.22 23:47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경치가 정말 아름답네요
기역산 / 2018.11.23 18:00 신고 / 수정/삭제
가을의 정취가 풍기는 곳 이기도
했습니다.
감사 합니다.
veneto / 2018.11.23 01:06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단풍 정말 멋집니다 ㅎㅎ
잘보고가요 감기 조심하세요~!
기역산 / 2018.11.23 18:04 신고 / 수정/삭제
불굴사 잘 다녀 왔네요.
감사 합니다.
경주 단풍도 너무너무 이뻐요 ㅎㅎㅎ 잘보구가요^^
기역산 / 2018.11.23 21:35 신고 / 수정/삭제
감사 합니다.
peterjun / 2018.11.23 02:26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마지막 단풍 사진이 정말 멋스럽습니다.
처음에 불국사를 잘못 쓰신 줄 알았어요.
우둔한 제 머리... ㅠㅠ
기역산 / 2018.11.23 21:42 신고 / 수정/삭제
불굴사...ㅎㅎ
불국사 하고 비슷해서 헷갈립니다.
저도 단풍으로 물든 풍경이 넘 이쁘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기역산 / 2018.11.23 21:46 신고 / 수정/삭제
잘 보고 왔습니다.
감사 합니다.
pennpenn / 2018.11.23 07:17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팔공산 갓바위로 가는 길목이 달라서인지
갓바위는 다녀왔지만
불굴사는 처음 들어보는 사찰입니다.

석조입상이 매우 인상적이네요.

벌써 금요일입니다.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기역산 / 2018.11.23 21:50 신고 / 수정/삭제
팔공산 갓바위쪽에서
아주 가깝지는 않습니다.ㅎㅎ
팔공산에 불국사가 있는
것은 오늘 처음 알았습니다^^
다녀오신 후기글 잘 읽고 갑니다
기역산 / 2018.11.23 21:52 신고 / 수정/삭제
ㅎㅎ
불굴사 입니다.
단풍이 곱게 물들었네요.

잘 보고 갑니다.

추워진 날씨...감기 조심하세요^^
기역산 / 2018.11.23 21:56 신고 / 수정/삭제
감사 합니다.
지식임 / 2018.11.23 10:24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불국사 몇번 가봤는데 여기서 보니 색다르네요
기역산 / 2018.11.23 21:59 신고 / 수정/삭제
모두 불국사라고 하네요.
불굴사 입니다.ㅎㅎㅎ
지식임 / 2018.11.23 22:01 신고 / 수정/삭제
핫 그러네요 경주도 아니고 경산이었네요
어쩐지 제가 알던 불국사랑 많이 달라서 당황했었습니다^^
기역산 / 2018.11.24 23:01 신고 / 수정/삭제
ㅎㅎㅎ
편안한 밤 되세요.
여기 몇년전에 한번 다녀온곳입니다.
원효와 김유신의 숨결을 느낄수 있는곳이죠.
마음은 바람과 같다라는 글귀를 사찰에서 본 기억이 있습니다.^^
기역산 / 2018.11.23 22:03 신고 / 수정/삭제
그러셨군요.
산기슭 조용한 사찰 홍주암이
괜찮았습니다.
독성전은 올라가는 길이 참 특별하네요.
집안이 불교라 어릴때부터 사찰을 참 많이 다녔는데, 여전히 못가본 곳이 더 많네요.
언제갈지 모르지만, 우선 찜부터 했습니다.ㅎㅎ
기역산 / 2018.11.23 22:11 신고 / 수정/삭제
그렇게 힘든곳은 아닙니다.
감사 합니다.
불굴사를 순간 불국사로 착각할 뻔 했습니다...ㅠㅠ 팔공산은 갓바위만 알고 있었는데, 불굴사 처럼 오랜 세월을 가진하고 있는 유서깊은 사찰을 있는 줄은 처음 알았습니다.. 덕분에 잘 배우고 갑니다...ㅎㅎ
기역산 / 2018.11.23 22:13 신고 / 수정/삭제
대부분 불국사라고 합니다.
저 또한 처음에 불국사로 착각했습니다....ㅎㅎ
편안한 밤 되세요.
M84 / 2018.11.24 09:15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전 불국사를 잘 못 타이핑하신 줄 알았네요 ㅎㅎ
기역산 / 2018.11.24 17:13 신고 / 수정/삭제
ㅎㅎ
자꾸 착각합니다.
감사 합니다.
먹탱이 / 2018.11.24 13:53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11월11일 인데도 단풍이 넘 예쁘네요^^ 저 불굴사 중학교 1학년때 가봤었어요!!!!! 성당에서 중고등학생 단체로 도보 순례를 불굴사 근처서 했었거든요. 불국사가 왜 여기 있냐고 다들 ㅋ 무식을 뽐내던 때가 생각나네요^^
기역산 / 2018.11.24 17:19 신고 / 수정/삭제
11월인데도 낮은 지역이라 그런지
단풍이 남아 있더군요.
불굴사 언듯보면 불국사 그렇게 읽어 지던데요.ㅎㅎ
만당 / 2019.02.13 22:29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삼층석탑의 높이가 743m?
誤記겠죠?
비밀글
© 2015 기역산 in 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Designed by DH / Powered by Tistory
256 / 107 / 115,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