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화순 쌍봉사

 

보물 제170호. 높이 1.4m. 1963년 1월 21일 보물로 지정되었다. 868년(경문왕 8) 철감선사 도윤을 기리기 위해 건립했다. 철감선사(798~868)는 통일신라시대의 승려로, 호는 쌍봉(雙峰), 속성은 박씨이다. 825년(헌덕왕 7) 당나라로 유학 갔다가 847년(문성왕 9) 범일국사와 함께 귀국하여 쌍봉사를 창건하고 신라 선종구산의 하나인 사자산문의 기초를 닦았다. 71세에 쌍봉사에서 입적하니, 시호는 철감(澈鑒), 탑호는 징소(澄昭)라 했다.

현재 비몸돌은 없어지고 거북받침돌과 머릿돌만 남아 있다. 거북은 용의 머리를 하고 입에는 여의주를 물고 있으며, 오른발을 살짝 들어 올린 새로운 조형으로 역동적인 느낌을 주고 있다. 머릿돌에는 구름 속에서 여의주를 다투는 용무늬가 화려하게 새겨져 있다. 이수 앞면 가운데에 ‘雙峯山澈鑒禪師塔碑銘’(쌍봉산철감선사탑비명)이라는 2행의 전액이 새겨져 있다.

전체적으로 화려하고 격렬한 조각수법이 돋보이는 우수한 작품이라고 할 수 있다. 전라남도 화순군 이양면 증리 산195-1번지 쌍봉사에 있다.(백과사전)

 

 

▲ 쌍봉사 자문 일주문

 

 

▲ QR코드가 있어 화순의 이곳 저곳을 둘러 볼수 있어 좋았습니다.

 

 

 

 

 

▲ 일주문을 들어서면 옆으로 연못이 있는데 연못속에 돌거북이 장수를 기원한듯 합니다.

 

 

 

▲ 천 왕 문

 

 

 

▲ 천왕문 경내에서 보면 해탈문이라고 적혀 있음.

 

 

 

 

 

▲ 쌍 봉 사 대웅전

쌍봉사는 신라 구산선문중의 일문인 사자산문의 개조인 철감선사가 통일신라 48대 경문왕 8년(868)에 창건하였다.

대웅전은 평면이 방형인 3층 전각으로 사모지붕의 목조탑파형식을 지닌 희귀한 양식이다.

목조탑파건축으로는 법주사 팔상전과 쌍봉사 대웅전 2동만이 현존 한다.

1936년 5월 3일 보물 제163호로 지정되어 보존해 오던중 1984년 4월 3일 신도의 부주의로 소실 문화재 지정이 해제되었으며 복원공사는 문화재 관리국이 그간 자료를 수집하여 1985년 8월 5일 착공하여 1986년 12월 30일 준공 원형태로 복원 되었다.

 

 

 

 

▲ 목조삼존불상(木造三尊佛像.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251호).

 

 

 

▲ 대웅전 벽화

 

 

 

 

 

▲ 쌍봉사 호성전(雙峰寺 護聖殿).

 

 

▲ 공양간 및 요사채

 

 

 

 

 

▲ 라한전

 

 

 

 

 

▲ 극락전

 

 

 

 

 

 

 

▲ 범종각

 

 

 

▲ 철감선사탑비가 있는곳에 감나무가 맑은 하는에 앙상하게 서 있네요.

 

 

 

 

 

 

 

▲ 국보 제57호 쌍봉사 철감선사탑

 

 

 

▲ 보물 제170호 쌍봉사 철감선사탑비

 

 

 

▲ 현재 증축하고 있는 경내 사찰 모습

전라남도 화순군 이양면 증리계당산()에 있는 절. ( 쌍봉사)

★ 사진여행 : 2019.02.08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화순군 이양면 증리 741 | 쌍봉사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