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기역산 / 2018.08.02 22:22 / 부산 광역시/등산

부산의 중심에 우뚝솟은 산 황령산을 찾아서

 

무더운 날씨를 피해 황령산을 찾았는데 미세먼지가 보통수준 이상으로 많아 찍은 사진을

블로그에 올릴까 말까 할려다 그래도 여기까지 온 걸음이 아쉬워 올려 봅니다.

 

황령산은 부산 연재구와 진구와 남구 및 수영구에 걸쳐있는 산 입니다.

해발고도는 427m로 정상에는 해운포를 감시하던 봉수대 석축이

남아 있으며 비교적 능선이 평탄하고 정상까지 도로가 나 있어 자동차로 올수 있는 곳 입니다.

요즘 광안대교 불꽃축제때 이를 보기위해 이곳 정상으로 많이 모여 들고 있습니다.

오후에 올라와서 해질무렵까지 있었는데 서쪽하늘에 가라앉은 석양이 너무나 아름답고 광안대교의 조명과 달리는 차량불빛이

하나둘 껴질때 부산의 야경의 진가를 보는듯 했습니다.

모든것이 좋았는데 한가지 불청객 밤이되자 어데서 날아왔는지 그놈의 모기는 쉴새없이 물어 뜯더군요.

 

 

▲ 황령산을 자동차로 오르는 곳은

연산동 연수로에서 부산 연제다이소를 조금지나 우측으로 오르는 곳이 있고.

반대편 수영로에서 미스터피자 남천점 쪽으로 오른곳이 있습니다.

나는 연제 다이소 쪽에서 올라 왔습니다.

 

 

▲ 금련산 청소년 수련원까지 바로 갔다 유턴해서 올라 오면서

조그만한 구름고개 산장에서 잠시 찍어 봤습니다.

 

 

▲ 올해 태종대 수국 구경을 못가서

좀 아쉬운감이 있었는데 여기서 싱싱한 수국을 만났네요.

 

 

 

 

▲ 황령산 정상

 

▲ 황령산에서 내려다본 안내도

 

 

▲ 미세먼지가 너무 많아 시야가 좁네요.

 

▲ kbs,mbc,knn 송신탑이 있는곳 입니다.

 

 

 

▲ 황령산 봉수대

 

 

 

 

 

▲ 직접 눈으로 본 석양은 말할수 없이 붉었는데

모든것이 부족하여 이렇게 나왔군요.

 

▲ 땅거미가 지고 광안대교 불빛이 하나둘씩 밝혀 지면서~~~

 

▲ 황령산의 송신탑도 붉은빛을 내며 어둠속에 아름다움을 자랑 합니다.

★사진여행 : 208.07.1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연제구 연산동 산 181-22 | 황령산전망대 주차장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20
부산에 살때 야경보러 몇번 갔었습니다.
일몰도 예쁘고 야경도 예쁘네요.
덕분에 잘 구경하고 갑니다.
기역산 / 2018.08.03 23:17 신고 / 수정/삭제
그러셨군요
찾아 주셔서 감사 한다.
veneto / 2018.08.03 22:29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와.. 정말 좋은 풍경이네요 ㅎㅎ 부산에 이런곳이 있다니!
기역산 / 2018.08.03 23:19 신고 / 수정/삭제
쾌청한날 조망이 좋을때에는
부산 앞바다 야경이 정말
멋 있을것 같아요.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구경 잘 하고 갑니다.
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기역산 / 2018.08.04 11:01 신고 / 수정/삭제
감사 합니다.
시원하고 행복한 휴일 되세요.
송신탑이 너무 너무 환상적이네요~~
정말 좋은 풍경이네요
기역산 / 2018.08.04 11:04 신고 / 수정/삭제
밤에 되닌까
송신탑이 볼만 했습니다.
kangdante / 2018.08.04 08:43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아름다운 석양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여유롭고 시원한 휴일보내세요.. ^.^
기역산 / 2018.08.04 11:04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청결원 / 2018.08.04 15:44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좋은 주말 보내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기역산 / 2018.08.04 16:29 신고 / 수정/삭제
감사 합니다.
미세먼지가 많은 날에 산행을 하셨네요.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기역산 / 2018.08.04 21:37 신고 / 수정/삭제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모기 참 미운 불청객이네요.
태양이 하늘을 붉게 물들이며 넘어가듯
송신탑은 자신의 몸을 무척 붉게 물들였네요.
기역산 / 2018.08.05 06:17 신고 / 수정/삭제
석양과 송신탑이 볼만 했습니다.
횡령산의 일몰 보기 참 좋습니다
미세먼지..참 걱정입니다
기역산 / 2018.08.05 10:22 신고 / 수정/삭제
야경은 보기 좋았습니다.
remis75 / 2018.08.05 12:02 신고 / 수정/삭제 / 댓글쓰기
해질녘의 부산모습이 인상적이네요~
기역산 / 2018.08.16 11:35 신고 / 수정/삭제

저녁 야경이 볼만 했습니다.
찾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비밀글
기역산 / 2018.05.14 22:13 / 부산 광역시/등산

 

◀ 해운대 장산 ▶

 

1.장소:부산 해운대구 일대  높이(634m)

2.인원 : 회사 직원 들과

3.개요:장산의 역사

         장산(6345m)은 동,남해를 바라보며 가파르게 우뚝솟은 해운대의 진산이다.

         장산 이름의 유래는 거칠다 라는 의미와 거친 복숭아(돌복숭아)가 생산되는 나무가 많아 장산이라 하였다. 태백산 끝자락에서

         그 정기를 이어받은

         달음산(기장군 일광면)에서 장산~금련사~황령산~봉래산(영도)으로 이르는 금련산맥에서 가장 높이 치솟아 위풍을 자랑하고 있다.

         장산의 나이는

         대략 6천2백만~7천 4백만년 전에 화산폭발로 만들어진 산이다. 이 때 지축을 울리는 폭발음과 화산재를 지상20km 상공까지 치솟아

         올린 폭발형 화산이다.

         그 전까지 장산 일대는 거대한 공룡들이 한가롭게 살았던 분지였다.

         장산 억새밭 일대 분지에는 삼한시대 장산국이 있었다고 전해진다.(동래부지) 산천조에 상산(上山)을 장산이라고도 한다.

         동래부의 15리에 있으며 대마도를 바라보기 가장 가깝다. 산의 정상에 평탄한 곳이 있고 그 가운데가 저습한데 사면이 토성과 같은

         형상이며둘레가 2천여보가 된다.

         전해오기로 장산국기(장산국의 터)하고 한다고 하였다. 간비오봉수대는 장신으 한 지맥이 서남쪽으로 뻗어 내려오다 일단 멈춰

         동남쪽으로 형성된

         간비오봉(147.9m) 정상에 위치하고 있다. 봉수는 높은 산에서 불을 피워 밤에는 횃불로 낮에는 연기로 급한 소식을 전하던 통신제도이다

         간비오봉수대는 경상좌도수군절도사영이 관장했고 조선 초부터 조선 말(1894년)까지 봉수를 올렸으며 황령산봉수대의연락을 받아

         기장 남산봉수대로 연락되는 경상좌도의 간봉 기점으로서 역할을 하였다 한다.

 

_ 해운대 구청장_ 

 

▲ 장산에서 내려다본 광안대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재송동 | 장산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0
비밀글
© 2015 기역산 in 행복한 여행 & 즐거운 산행
Designed by DH / Powered by Tistory
309 / 95 / 117,394